인터넷 안티조선 커뮤니티 우리모두 - 조금씩.. 천천히.. 하지만 악랄하게.. 또박또박..
관리자 메일  |   사이트맵  |   연결고리  |   관리 원칙   
공지사항
안티조선 우리모두 종료 예...
우리모두 사이트 종료 관...
제발 이상한 공지사항좀 ...
우리모두 후원
[2020년] 우리모두 은행 1...
[2020년] 우리모두 은행 1...
[2020년] 우리모두 은행 1...
쟁점토론 베스트
 안티조선 우리모두 종료 예정 안내 (~'21.01.15)
 우리모두 사이트 종료 관련 논의 진행 중입니다.
 미디어법과 다수결
 광복절 앞날 읽은 신채호의 글
 8개의 나라중 5는 같은 편 3은 다른편.
 균형이 다시 무너졌군. 간신히 잡아 논건데,
 바뀌고 바뀌고.. 또 바뀌는군..
 악인은 너무나 쉽게 생겨나고.. 착한 사람은 쉽게 생...
 태평성대에 관하여
 음 ...이 냥반도 군대 안갔어?
 스스로를 지키지 못하는 한국의 노동자들 혹은 노동단체...
 세상 참 불공평하지 -박재범을 보며
 천재면 뭐하나?
 궤변론자 최장집
 국정원고소사건 환영!!

접속
통계
오늘 63
전체 7087701
HOME > Cafe Uri - 우리모두앙, 안느들을 위한 Cafe입니다, 편히 쉬어가세요.


이 름 공돌이
제 목 안티조선 운동에 동참했던 저의 과오를 반성합니다
예전에 소칼방에서 공돌이라는 이름으로 잠시 글을 올린 적이 있는데,
남들이 기억할 정도로 활동을 하지는 않았지만
그 때 저의 필명을 기억하는 분들이 있을지 몰라서
저를 기억하는 분들께 참회의 말씀을 드립니다.

안티조선 운동에 동참했던 과오를 반성하며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안티조선 운동이 어떤 지향점을 가졌던지와 무관하게
안티조선 운동은 결과적으로 한국 사회의 파시즘을 잉태하는 데
큰 기여를 했음을 부인할 수 없다고 생각을 합니다.

오늘 중앙일보에 올라온 진중권의 글을 읽으면서
큰 용기를 내서 고백을 합니다.

안티조선 운동에 동참했던 저의 과오를 반성하며
제 필명을 기억하는 분들께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퍼 가실 분은 참고하세요. 이 글의 주소는 다음과 같습니다. http://neo.urimodu.com/bbs/zboard.php?id=cafe_uri&page=1&sn1=&divpage=3&sn=off&ss=on&sc=on&select_arrange=headnum&desc=asc&no=13875

2020/12/30 (10:19:13)    IP Address : 59.27.85.142

 안티조선 운동에 동참했던 저의 과오를 반성합니다 공돌이 2020/12/30 55
11078  안티조선 우리모두 종료 예정 안내 (~'21.01.15) 정철호 2020/12/15 75
11077  우리모두 사이트 종료 관련 논의 진행 중입니다. 정철호 2020/12/09 51
11076  페북에 [응답하라 2000 : 안티조선 우리모두 OB클럽]이 생겼어요! 말그미 2013/10/24 769
11075    [re] 페북에 [응답하라 2000 : 안티조선 우리모두 OB클럽]이 생겼어요! 시만 2013/10/24 867
11074      [re] 페북에 [응답하라 2000 : 안티조선 우리모두 OB클럽]이 생겼어요! 이철우(스틸레인) 2013/10/28 10245
11073  시간이 흘러 일랑일랑 2013/10/06 677
11072  정상적인 것과 병리적인 것을 어떻게 구분할 것인가 ― 조르주 깡길렘의 생명철... 다중지성의 정원 2013/09/22 622
11071  [10/7 개강] 다중지성의 정원 2013년 4분학기 프로그램 안내! 다중지성의 정원 2013/09/13 646
11070  살아있네? 해란강 2013/07/26 663
11069  빼꼼 햇귀 2013/06/22 641
11068  안부인사드립니다. 이정은 2013/05/03 714
11067    안녕하세요. 햇귀 2013/05/08 638
11066      [re] 안녕하세요. 올디제 2013/05/25 638
11065        흐미... 햇귀 2013/05/26 658
11064  축구전술의 역사 22 - 잘못된 통계활용 햇귀 2013/03/29 685
11063  한국 vs 카타르 햇귀 2013/03/27 687
11062  축구전술의 역사 21 - 리베로 전성시대 햇귀 2013/03/22 978
11061  [사신] 여기.. 햇귀님 개인 게시판이었어요??? 냉장고 2013/03/22 709
11060    홍홍홍~~~ 햇귀 2013/03/22 662
11059  잠쉬 쉬어가며... 햇귀 2013/03/08 720
11058  축구전술의 역사 20 - 디나모 VS 디나모 햇귀 2013/03/08 738
11057  축구전술의 역사 19 - 팀보다 개인 햇귀 2013/03/06 773
11056  축구전술의 역사 18 - 아약스 전성시대 햇귀 2013/03/05 834
11055  축구전술의 역사 17 - 고장난 마퀴나 햇귀 2013/03/03 742
11054  축구전술의 역사 16 - 압박의 발견 햇귀 2013/03/03 717
11053  축구전술의 역사 15 - 카테나치오 햇귀 2013/03/02 822
11052  축구전술의 역사 14 - 선수보다 팀 햇귀 2013/02/28 770
11051  축구전술의 역사 13 - 갈라파고스 영국 햇귀 2013/02/25 760
11050  축구전술의 역사 12 - 위대한 3분 햇귀 2013/02/25 806

1 [2][3][4][5][6][7][8][9][10]..[370] [NEXT]

Admin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WiZZ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