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넷 안티조선 커뮤니티 우리모두 - 조금씩.. 천천히.. 하지만 악랄하게.. 또박또박..
관리자 메일  |   사이트맵  |   연결고리  |   관리 원칙   
공지사항
제발 이상한 공지사항좀 ...
글쓰실 때 주민등록번호 ...
스팸글과 게시물 삭제
우리모두 후원
[2020년] 우리모두 은행 1...
[2019년] 우리모두 은행 1...
[2019년] 우리모두 은행 1...
쟁점토론 베스트
 미디어법과 다수결
 광복절 앞날 읽은 신채호의 글
 8개의 나라중 5는 같은 편 3은 다른편.
 균형이 다시 무너졌군. 간신히 잡아 논건데,
 바뀌고 바뀌고.. 또 바뀌는군..
 악인은 너무나 쉽게 생겨나고.. 착한 사람은 쉽게 생...
 태평성대에 관하여
 음 ...이 냥반도 군대 안갔어?
 스스로를 지키지 못하는 한국의 노동자들 혹은 노동단체...
 세상 참 불공평하지 -박재범을 보며
 천재면 뭐하나?
 궤변론자 최장집
 국정원고소사건 환영!!
 절호의 기회
 진중권 'x'으로 지하와 빠콩을 한방에 보내다.

접속
통계
오늘 38
전체 7058870
HOME > 커뮤니티 > 동호회 > 습작과 비평


이 름 보스코프스키
다운로드 #1 은인들의_격돌_&_신구의_대_착각.hwp (32.0 KB), Download : 52
제 목 은인들의 격돌 & 신구의 대 착각 - 김치 치즈 스마일
은인들의 격돌 & 신구의 대 착각 - 김치 치즈 스마일

기준의 미니홈피에서 여자 연예인 사진을 발견한 신구는 혜영에게 달려가 호통 친다. 혜영은 사진을 보고 그냥 연예인이라고 말하지만 신구는 듣지도 않고 계속 호통 친다. 잠시 뒤 화를 가라앉힌 신구는 연지에게 혜영의 말에 대한 사실을 확인하고 연지는 확인과 동시에 여자 연예인 쪽에서 기준과의 스캔들은 손해라고 신구에게 말해준다.

지우가 여동생과 함께 거처를 찾는 것을 갈게 된 은숙과 기준은 모두 둘이 함께 지낼 거처를 찾는데 성공한다. 은숙과 기준은 서로 같은 일을 하고 있던 경쟁자라는 것을 알고 지우에게 자기 집이 더 낫다고 한다. 지우는 과연 누구의 제안을 받아들일지….



퍼 가실 분은 참고하세요. 이 글의 주소는 다음과 같습니다. http://neo.urimodu.com/bbs/zboard.php?id=club_etude_and_critique&no=550

2007/10/20 (12:26:28)    IP Address : 125.143.191.190

136  ' 못말리는 결혼 '과 배연정 훼드라 2007/11/03 1781
135  [미디어스]추석 특집극에 관한 단상 들 보스코프스키 2007/10/21 1433
 은인들의 격돌 & 신구의 대 착각 - 김치 치즈 스마일 보스코프스키 2007/10/20 1539
133  [미디어스]아깝다, 그 프로그램! 보스코프스키 2007/10/13 1428
132  [엠파스 링크]아이엠 셈에 대한 기사 듀오... 보스코프스키 2007/10/03 847
131  “그 모든 것에도 삶은 길을 찾는다” <제5기 르뽀문학교실> 기타등등 2007/09/12 862
130  요즈음의 사학재단(대학을 운영하는 곳)에 관한 부조리극(블랙코미디)을 써 보고싶습니다. 보스코프스키 2007/09/11 858
129    [도끼]발안 동기가 된 칼럼들 - 명예에 관한 세 개의 칼럼 보스코프스키 2007/09/12 939
128      발안에 고마운 사설과 칼럼들....^^ 보스코프스키 2007/10/05 854
127  [한겨레/야 한국사회]매체변화와 시청률의 허상 / 이영미 보스코프스키 2007/09/11 839
126  故 이애정양 출연 베스트 극장 '두 야 러브 미' 대본 링크 보스코프스키 2007/09/09 999
125  [오마이뉴스]이준하, 그야말로 거침없이 하이킥하라 보스코프스키 2007/07/23 974
124  [오마이뉴스]품위 지키던 한국 귀신은 어디 갔나? 보스코프스키 2007/06/06 1135
123  [오마이뉴스]일본 학원드라마의 두 얼굴 보스코프스키 2007/06/06 1249
122  거침없이 하이킥에 관한 언론 평론 링크 보스코프스키 2007/06/03 941
121  [한겨레][야!한국사회] 어느 ‘급진적’ 동화작가의 죽음 / 권수현 보스코프스키 2007/05/29 859
120  [한겨레]좋은 작품, 좋은 독자가 이뤄내는 ‘<연어> 100쇄’ 보스코프스키 2007/05/11 843
119  [한겨레][야!한국사회] 김훈의 소설은 유령인가? / 이명원 보스코프스키 2007/05/09 995
118  [한겨레 사설]버팀목이 필요한 한국문학 보스코프스키 2007/03/17 928
117  [엠파스/스타뉴스]'거침없이 하이킥' 등장인물은 모두 발달장애 보스코프스키 2007/03/02 976
116  원작보다 더 **한 뉴스 보기 보스코프스키 2007/02/23 1001
115  가까이 사는 내 친구가 요술을 쓸 줄 안다면... 보스코프스키 2007/01/23 995
114  [한겨레][편집국에서] 한국 소설, 장편으로 진화하라! / 최재봉 보스코프스키 2006/12/31 951
113  그녀에게서 소개팅을 받는 법 - 레인보우 로망스 보스코프스키 2006/12/27 985
112  라스트 크리스마스 - 카페에서의 마지막 날을 보내며(레인보우 로망스를 위하여) 보스코프스키 2006/12/23 1043
111  의철의 원칙탈출 - 레인보우 로망스 보스코프스키 2006/12/02 1116
110  [한겨레][편집국에서] 문학상의 빛과 그림자 / 최재봉 보스코프스키 2006/12/01 1003
109  공중파에서 시트콤이 거의 대부분 사라지3...ㅠㅜ 보스코프스키 2006/11/17 960
108  [텔레비죤/미뎌다음]텔존의 MBC(엠비쒸) 청춘시트콤 폐지반대 & 관련기사 보스코프스키 2006/09/12 1211
107  줄거리에 대한 의견하나 - 레인보우 로망스 보스코프스키 2006/09/09 1203

1 [2][3][4][5]

Admin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WiZZ :)